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Edit Save
182,469 results
The selections or defaults defined for this collection may have been too restrictive for this search query. You can refine your results for this search.
Makassar Terkini (Indonesia) 01/19/2020 00:21
Terkini.id, Maros -Profesi perawat semakin hari semakin besar tantangan yang dihadapi, sehingga butuh penguatan menuju profesionalisme keperawatan. Hal ini menjadi dasar pelaksanaan Rapat Kerja (Raker) yang digelar Dewan Pengurus Daerah Persatuan Perawat Nasional Indonesia (DPD PPNI) kabupaten Maros. Bertempat di Grand Town Hotel Maros, kegiatan ini berlangsung dua hari, pembukaan dilaksanakan hari Sabtu, 18 Januari […]. Posting ditampilkan lebih awal di .
Kukmin Ilbo (Korea) 01/19/2020 00:14
LG유플러스가 LG헬로비전 인수 후 처음으로 양사 임원들을 한 자리에 모아 디지털 전환을 통한 고객 경험 혁신을 이루자는 의지를 다졌다고 19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7일 서울 강서구 마곡사옥에서 LG헬로비전 임원을 포함해 약 190여명의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새해 첫 임원워크숍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양대 플랫폼 결합을 통한 종합 미디어 플랫폼 사업자로의 도약 의지를 확고히 했다. 하현회 부회장은 “이번 워크숍은 새롭게 LG 가족이 된 LG헬로비전 임원들도 함께해 더욱 뜻 깊다”며 “올해는 통신과 미디어 플랫폼 혁신을 통한 선도가 중요한데, ‘일등 DNA’를 가진 LG헬로비전 구성원들이 이러한 경쟁에서 주인공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전 임직원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체를 이해해 일하는 방식을 철저히 바꿔야 한다”며“2020년을 고객 경험 혁신 원년으로 삼고 각 사업영역에서 개선할 수 있는 부분은 무엇인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방안을 진지하게 고민해주기 바란다”. 고 강조했다. 워크숍에 참가한 LG헬로비전 기술담당 김홍익 상무는 “LG유플러스 임원들과 처음 함께한 자리였지만 LG의 한 가족이라는 동질감을 느꼈고, 특히 그룹 전체적으로 강조하고 있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Fiji Times (Fiji) 01/19/2020 00:14
ENERGY Fiji Ltd has called for patience, cooperation and understanding of its customers as it continues to safely inspect, repair and energize the EFL power system. EFL chief executive officer Hasmukh Patel said their teams continued to work through the day yesterday to patrol and inspect the line, repair and or clear the lines where […]
sUAS News 01/19/2020 00:12
Draganfly Inc. (CSE: DFLY) (OTCQB: DFLYF) (FSE: 3U8) ("Draganfly" or the "Company"), an award-winning, industry-leading systems developer within the commercial Unmanned Aerial Vehicle ("UAV") and the Unmanned Vehicle Systems ("UVS") industry, is pleased to announce that it has entered into an arm’s length definitive share purchase agreement dated January 15th, 2020 with the shareholders of [...]
Kukmin Ilbo (Korea) 01/19/2020 00:11
설 귀성객을 위한 서울 교통대책이 마련된다. 지하철·버스 막차 시간이 새벽 2시(도착시각 기준)까지 연장되고 시내 5개 터미널과 시립묘지 경유 버스 운행 횟수가 늘어난다. 남산한옥마을과 서울역사박물관 등에서는 설맞이 문화축제가 열린다. 귀경객이 집중되는 설 당일(25일)과 다음날(26일) 지하철과 버스 막차 시간이 다음날 새벽 2시까지로 늘어난다. 지하철 1~9호선과 우이신설선 모두 종착역 도착시각 기준이다. 같은 날 시내버스도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한다. 기차역 5곳(서울역·용산역·영등포역·청량리역·수서역) 및 버스터미널 4곳(서울고속(센트럴시티)·동서울·남부·상봉터미널)을 경유하는 129개 노선이 대상이다. 기차역과 고속·시외버스 터미널 앞 정류소(차고지 방면) 정차시각을 막차 시간 기준으로 삼는다. 역·터미널을 2곳 이상 경유하는 노선은 마지막 정류소 정차시각이 기준이다. 올빼미버스 9개 노선과 심야 전용 택시 3000여대도 연휴기간 내내 정상 운행한다. 시내 5개 터미널을 경유하는 서울 출발 고속‧시외버스도 연휴기간 중 운행대수를 하루 평균 562대씩 늘리기로 했다. 이에 따라 만차 기준으로 하루 수송가능 인원이 평소보다 3만7000여명 늘어난 12만3000명에 이를 예정이다. 아울러 시립묘지 성묘객을 위해 25일, 26일 이틀 간 용미리(774번)·망우리(201, 262, 270번) 시립묘지를 경유하는 시내버스 4개 노선도 평일·토요일 수준으로 운행 횟수를 늘린다. 한편 서울시내 문화시설에서는 각종 설 문화축제.
Kukmin Ilbo (Korea) 01/19/2020 00:11
더불어민주당은 양승태 사법부의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을 알린 이탄희 전 판사를 4·15 총선 인재 10호로 영입했다고 19일 밝혔다. 민주당 인재영입위원회는 이날 국회 의원회견에서 영입 기자회견을 열고 “사법개혁을 책임질 법관 출신 인사로는 첫번째 영입 케이스”라며 이 전 판사 영입을 발표했다. 이 전 판사는 기자회견에서 “지난 1년간 재야에서 사법개혁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했다. 하지만 한계를 느꼈다”며 “지금으로서는 제도권에 다시 참여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 민주당과 함께 현실정치에 참여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나와 내 가족, 우리 이웃 사람들, 이 평범한 우리 대부분을 위한 사법제도를 만들어야 한다”며 “사법 신뢰 회복을 위해서는 비위 법관 탄핵, 개방적 사법개혁기구 설치 등 당장 두 가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전 판사는 민주당 입당 계기에 대해 “‘21대 국회에서 사법개혁을 민주당의 핵심과제로 삼아주시겠느냐’는 제 요청에 흔쾌히 응낙하는 당 지도부의 모습에 마음이 움직였고, 사법농단 1호 재판에서 무죄 판결이 나는 상황을 보고 마음을 굳혔다”고 말했다. 2005년 사법연수원(34기) 수료 후 2008년 판사로 임용된 이 전 판사는 2017년 법원행정처 심의관으로 발령받은 후 '사법부 블랙리스트'와 '국제인권법연구회 와해 계획' 문서 등의 존재를 알고 사직서를 제출했다. 당시 사직서는 반려됐지만, 이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 구속으로 이어지며 사법개혁의 도화선이 됐고 이 전 판사는 법원 내 사.
Kukmin Ilbo (Korea) 01/19/2020 00:02
네팔로 교육 봉사를 떠났던 충남교육청 소속 교사 4명이 트래킹 도중 실종된 지역은 최근 기상이변으로 엄청난 폭설이 내렸다. 협곡으로 이뤄진 등산로는 초보자도 누구나 등반할 수 있는 구간이지만 이곳에서 사고가 난 것으로 처음으로 알려졌다. 히말라야 데우랄리(해발 3200m)에서 발생한 눈사태로 한국인 4명이 실종됐고 이들의 생사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사고 사흘째인 19일 실종자 수색·구조 작업이 계속되고 있다. 다행히 산사태를 피한 교사 7명 중 6명은 오는 22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할 예정이고 나머지 1명은 현지에서 수색 지원에 나선다. 당시 사고 상황을 재구성해봤다.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에서 지난 14일 귀국한 박연수 전 직지원정대장은 19일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사고가 난 데우랄리 지역은 어는 산악인도 눈사태가 발생하는 위험지역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기상 이변으로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박 전 대장은 “데우랄리는 협곡을 따라 흙길로 조성된 등산로로 초보자도 누구나 쉽게 등반할 수 있다”며 “이곳에서 사고가 났다는 소식은 처음 듣는다”고 전했다. 직지원정대는 현존하는 세계 최고(最古) 금속활자본인 직지(直指)를 세계에 알리기 위해 2008년 출범했다. 원정대는 지난 14일 히말라야에 오른 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박 전 대장은 히말라야에 30여 번 이상 다녀온 베테랑 산악인이다. 이번 산사태는 급격한 바위 등에 여러 층으로 쌓인 눈이 압력과 무게에 밀려 무너지면서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Chemicals - Agricultural

Chemicals - Industrial

Business Issue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Commodity Prices

Financial Results

Global Markets

Global Risk Factors

Government Agencies

Information Technologies

Legal and Regulatory

Political Entities

Sources

Strategic Scenarios

Trends

Hints:

On this page, you see the results of the search you have run.  You may also view the following:

  •  Click on this drop-down menu on the right hand side of the page, to choose between the machine learning-produced Insights Reports, or the listing of concepts extracted from the results, in chart or list format. 


  •  View the number of search results returned for the search in each of your collections, and click on any of those numbers to view the entire listing of results from the chosen collection.

  •  Use the search adjustment drop-downs to change the scope, sorting, and presentation of your results.

  •  Show or hide the record’s caption (content description).

  •  Show actions that can be made with the search result record.

  •  Click on the Save button after running your search, to save it so that its results will be updated each time relevant new content is added to the designated collection. You may choose to be notified via search alerts.

Click here for more info on Search Results

Click here for more info on Machine Learning appl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