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Edit Save
182,898 results
The selections or defaults defined for this collection may have been too restrictive for this search query. You can refine your results for this search.
Arunachal Times (India) 01/19/2020 14:10
UN on Privatisation By Shivaji Sarkar India’s policy of privatisation is contrary to the observation of the United Nations and the World Bank. India is bracketed by the WB among the five countries with the largest number of poor and says it is home to 23.88 per cent of the world’s poor. The UN observes […]
Kukmin Ilbo (Korea) 01/19/2020 14:09
미국 종합격투기 UFC의 대표적 악동이자 슈퍼스타인 코너 맥그리거(32·아일랜드)가 화려하게 돌아왔다. 15개월만의 복귀전에서 승리할 때까지 걸린 시간은 1분도 걸리지 않았다. 맥그리거는 19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T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린 UFC 246 페더급 메인이벤트에서 도널드 세로니(37·미국)에게 1라운드 41초만에 TKO 승리를 거뒀다. 2018년 10월 UFC 229 라이트급 타이틀매치에서 하빕 누르마고메도프(32·러시아)에게 패배한 뒤 이뤄진 복귀전을 ‘압승’으로 끝냈다. 통산 22번째 승리(4패)다. 맥그리거는 경기 시작과 동시에 링 중앙으로 달려가 펀치와 니킥을 퍼부었고, 물러서는 세로니의 머리에 왼발을 높게 든 킥을 꽂아 넣었다. 이때 쓰러진 세로니에게 파운딩을 퍼부었다. 그야말로 전광석화 같은 공격이었다. 심판은 맥그리거를 세로니에게서 떼어낸 뒤 경기를 중단했다. UFC에 따르면 맥그리거는 41초 동안 세로니에게 19차례 공격을 시도해 모두 적중시켰다. 반면 세로니는 단 한 차례도 공격하지 못할 정도로 일방적인 경기였다. 맥그리거는 경기를 마친 뒤 장내 아나운서로부터 마이크를 넘겨받고 “나는 오늘밤에 역사를 썼다”고 외쳤다. 실제 맥그리거는 UFC 역사상 페더급, 라이트급, 웰터급에서 모두 KO승을 거둔 첫 번째 파이터가 됐다. 맥그리거의 이날 승리로 라이트급 챔피언인 누르마고메도프와의 재대결 가능성은 더욱 커졌다. UFC 데이나 화이트 대표는 최근 인터뷰에서 “세로니를 이긴 뒤 하빕.
Kukmin Ilbo (Korea) 01/19/2020 14:08
LG유플러스가 LG헬로비전 인수 후 처음으로 양사 임원들을 한자리에 모아 종합 미디어 플랫폼 사업자로의 도약 의지를 다졌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7일 서울 강서구 마곡사옥에서 LG헬로비전 임원을 포함해 약 190여명의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새해 첫 임원워크숍을 열었다고 19일 밝혔다. 하현회( 사진 ) 부회장은 “이번 워크숍은 새롭게 LG 가족이 된 LG헬로비전 임원들도 함께해 더욱 뜻 깊다”며 “올해는 통신과 미디어 플랫폼 혁신을 통한 선도가 중요한데, ‘일등 DNA’를 가진 LG헬로비전 구성원들이 이러한 경쟁에서 주인공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기대감을 표했다. 하 부회장은 이어 “전 임직원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체를 이해해 일하는 방식을 철저히 바꿔야 한다”며 “2020년을 고객 경험 혁신 원년으로 삼고 각 사업 영역에서 개선할 수 있는 부분은 무엇인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방안을 진지하게 고민해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Arunachal Times (India) 01/19/2020 14:08
New Delhi, Jan 19 (PTI): Ahead of the budget, stainless steel players have sought some curative measures like removal of import duty on key raw materials ferro-nickel and stainless steel scrap. Finance Minister Nirmala Sitharaman is scheduled to present the Union Budget for FY2020-21 on February 1. In order to augment domestic manufacturing, the Indian […]
Arunachal Times (India) 01/19/2020 14:08
New Delhi, Jan 19 (PTI): Union minister Pralhad Joshi on Sunday said the Centre will stop the “substitutable import” of coal in the next three to four years and can go for auction of 100 fully explored blocks. The statement assumes significance in view of recent developments in the sector where the government recently brought […]
State Times (India) 01/19/2020 14:08
STATE TIMES NEWS JAMMU: In order to carryout detailed and complete verification of projects being implemented under different schemes, the government ordered deployment of additional staff in District Statistical & Evaluation Offices (DSEOs) in both the divisions of J&K. The additional manpower comprises various officials of Statistical & Evaluation cadre, who have been mandated to [...]
Kukmin Ilbo (Korea) 01/19/2020 14:07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은 광복 직후인 1946년 3월 창립됐다. 이후 본격적인 조직 결성에 나서 몸집을 지속적으로 불려왔다. 자체 집계 결과 2018년 12월 기준 조합원 수(103만6000명)가 100만명을 돌파했다. 후발주자인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은 1995년 11월 출범했다. 문재인정부 들어 세력을 대거 확대해 2019년 3월 조합원 100만명을 넘어섰다. 자체 집계로 100만3000명이었다. 양 노총은 그해 2월과 4월 각각의 대의원대회에서 조합원 100만명 시대를 선언하고 ‘200만 조직화’에 나섰다. 지난 연말 발표된 정부 공식 통계는 좀 다르다. 2018년 말 조합원이 민주노총 96만8000명, 한국노총 93만3000명이다. 양측 모두 100만명에 미달한다. 한데 순위가 뒤바뀌었다. 이 통계치는 노동계의 지각변동을 알렸다. 처음으로 제1노총 지위가 바뀌었음을 선포했다. 2016년 조합원 65만명이었던 민주노총이 다음 해부터 2년간 무려 32만명을 늘려 한국노총을 제치고 제1노총으로 등극한 것이다.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등 친노동 정책 덕을 톡톡히 봤다. 70년 넘게 노동계 맏형 지위를 유지해왔던 한국노총으로선 자존심에 큰 상처를 입을 수밖에 없다. 한국노총이 제27대 위원장 선거를 앞두고 고토 수복을 부르짖는 건 당연하다 하겠다. 이번 선거는 임기 3년의 위원장 후보로 출마한 김만재 금속노련 위원장과 김동명 화학노련 위원장의 양자 대결이다. 지난 6일 시작한 전국 16개 시·도 지역본부 순회.
Kukmin Ilbo (Korea) 01/19/2020 14:07
최근 영국 왕실에서 독립을 선언한 해리(35) 왕자와 메건 마클(38) 왕자비가 올봄부터 왕실 직책을 공식적으로 내려놓고 서민의 삶을 살게 됐다. 이들이 왕실 공무를 수행한 대가로 받았던 각종 재정지원은 중단된다. 엘리자베스 2세(93) 여왕이 18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왕실 내 합의 사항에 대해 밝혔다고 BBC방송 등 영국 언론이 전했다. 성명에 따르면 해리 왕자 부부는 더 이상 왕실의 공식 구성원으로서 ‘전하’의 호칭(HRH titles) 등과 각종 작위를 사용하지 않는다. 해리 왕자는 2018년 5월 결혼하면서 여왕으로부터 서식스 공작(Duke of Sussex), 덤바턴 백작(Earl of Dumbarton), 카이킬 남작(Baron Kilkeel) 작위를 받았다. 이후 해리 왕자와 마클 왕자비는 각각 서식스 공작과 서식스 공작부인이라는 공식 호칭으로 불려왔다. 해리 왕자의 모친인 고(故) 다이애나 왕세자비도 찰스 왕자와 이혼하면서 왕족 호칭을 박탈당했다. 다만 해리 왕자는 왕자로 태어난 만큼 ‘왕자(prince)’ 호칭은 계속 사용된다. 해리 왕자에 앞서 왕실 호칭을 거부한 전례도 있다. 엘리자베스 여왕의 외동딸 앤 공주는 배우자에게 작위를 내리겠다는 여왕의 제안을 거부했다. 자녀들을 평범하게 키우고 싶다며 아들과 딸에 대한 여왕의 칭호 제안도 거부한 바 있다. 해리 왕자 부부에게는 재정지원도 중단된다. 현재 부부의 자택으로 사용 중인 윈저성 프로그모어 코티지를 리모델링하는데 들어갔던 240만 파운드(약 36.
Kukmin Ilbo (Korea) 01/19/2020 14:07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에 가담한 혐의로 기소된 김경수(53· 사진 ) 경남도지사의 항소심 선고가 21일 열린다. 1심 유죄 판단이 나온 지 1년 만이다. 서울고법 형사2부(부장판사 차문호)는 21일 오전 컴퓨터등장애업무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김 지사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을 진행한다. 본래 재판부는 지난해 12월 24일로 선고기일을 잡았다가 한 차례 연기했다. 김 지사는 ‘드루킹’ 김동원씨 일당과 공모해 2016년 11월부터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당선 등을 위해서 인터넷 포털사이트 댓글 순위를 조작한 혐의(컴퓨터등장애업무방해)를 받는다. 또 자신이 경남지사로 출마하는 6·13지방선거를 도와주는 대가로 김씨의 측근 변호사를 일본 센다이 총영사직에 제안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도 있다. 앞서 1심은 김 지사의 혐의를 모두 유죄로 인정하고 댓글 조작 혐의에 대해 징역 2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1심 재판부는 “댓글 순위 조작 범행 실행에 김 지사가 일부 분담해서 가담한 게 확인된다”며 “유권자의 정당 후보 판단을 왜곡해 자유롭고 공정한 선거를 저해하고 이 과정에서 목적 달성을 위해 거래대상이 돼서는 안 되는 공직 제안까지 이른 것이라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고 판단했다. 반면 김 지사 측은 1·2심 내내 댓글 조작에 쓰인 프로그램을 본 적도 없으며, 댓글 조작 범행을 알지도 못하고 공모한 적도 없다고 주장해왔다. 1심에서 법정구속된 김 지사는 항소 이후 보석으로 풀려나 불구.
Kukmin Ilbo (Korea) 01/19/2020 14:06
권역외상센터 운영 문제를 둘러싸고 아주대병원 본원과 이국종 센터장 간에 불거진 갈등이 고소·고발전으로 비화했다. 외상센터 내부에선 “유희석 아주대 의료원장의 사임으로 무마하려는 분위기”란 말이 나오고 있다. 19일 아주대병원 등에 따르면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지난 17일 유희석 아주대 의료원장을 업무방해와 직무유기 등의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다. 이 단체는 “유 원장이 권역외상센터에 병실을 배정하지 않음으로써 센터의 정상적인 업무를 방해했고, 국가가 연간 운영비 60억원을 보조하는데도 이를 원칙대로 운영하지 않음으로써 직무도 유기했다”고 주장했다. 유 원장은 현재 아주대 의과대학 교수회로부터 사임 압박도 받고 있다. 이 센터장과 함께 근무하는 정경원 교수는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병원에서 유 원장 사임으로 무마하려는 느낌을 받는다”며 “이 센터장도 그렇게 느끼는 것 같다”고 말했다. 정 교수는 “유 원장과 이 센터장 개인 간의 갈등으로 보여지고 있어 거취 문제까지 얘기할 상황은 아니다”면서도 “2월에 복귀할진 모르겠다”고 했다. 이 센터장은 아직 현장 복귀는 하지 않고 있다. 이달 말까지 해군 훈련을 간 것으로 돼 있기 때문이다. 보건복지부는 양측의 감정이 격해진 게 문제의 본질이라고 봤다. 박능후 복지부 장관은 지난 17일 열린 제1차 중앙응급의료위원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권역외상센터가 치료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정부가 지원수가나 지원금 자체를 대폭 올려 지원하고 있다”며 “(복지부가) 제도적이나 법적, 행정적으.

Health Care

Health and Wellness

Business Issue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Financial Results

Global Markets

Global Risk Factors

Government Agencies

Insurance

Information Technologies

Job Titles

Legal and Regulatory

Political Entities

Sources

Strategic Scenarios

Trends

Hints:

On this page, you see the results of the search you have run.  You may also view the following:

  •  Click on this drop-down menu on the right hand side of the page, to choose between the machine learning-produced Insights Reports, or the listing of concepts extracted from the results, in chart or list format. 


  •  View the number of search results returned for the search in each of your collections, and click on any of those numbers to view the entire listing of results from the chosen collection.

  •  Use the search adjustment drop-downs to change the scope, sorting, and presentation of your results.

  •  Show or hide the record’s caption (content description).

  •  Show actions that can be made with the search result record.

  •  Click on the Save button after running your search, to save it so that its results will be updated each time relevant new content is added to the designated collection. You may choose to be notified via search alerts.

Click here for more info on Search Results

Click here for more info on Machine Learning appl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