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Edit Save
180,915 results
The selections or defaults defined for this collection may have been too restrictive for this search query. You can refine your results for this search.
Kukmin Ilbo (Korea) 09/19/2019 15:06
반도체 업황이 회복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삼성전자는 메모리반도체 분야 ‘초격차’를 바탕으로 시장점유율을 더 높이고 있다. 실적 회복에 대한 기대감으로 삼성전자 주가는 연일 52주 신고가를 경신하고 있다. 1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내년 데이터센터 수요가 급증하면서 반도체 업황이 회복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동안 투자를 미뤘던 주요 클라우드 업체들이 투자를 늘리는 분위기로 돌아섰기 때문이다. 전 세계 클라우드 서비스 1위 기업인 아마존웹서비스(AWS)는 올해 2분기를 기점으로 향후 투자를 늘리겠다고 밝혔다. 디즈니플러스, 애플TV+ 등 인터넷 스트리밍 서비스(OTT) 경쟁이 본격화하는 것도 데이터센터 수요 증가와 맞물려 반도체 경기를 끌어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또 마이크로소프트(MS), 구글 등이 클라우드 게임 준비에 박차를 가하면서 반도체 수요가 예상보다 더 커질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NH증권은 최근 보고서를 통해 2020년 서버용 D램 수요가 올해보다 50% 늘어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반도체 가격도 내년 1분기 이후 회복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클라우드 서비스에 필요한 데이터센터는 D램, 낸드플래시 등 메모리반도체 수요와 직결된다. 지난해 말부터 D램, 낸드플래시 수요 부진으로 실적이 떨어졌던 삼성전자에는 반등의 기회가 될 수 있다. 시장조사 업체 IHS는 3분기 전 세계 D램 시장에서 삼성전자가 47%의 점유율로 1위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4분기 점유율이 40% 아래로 떨어졌지.
Kukmin Ilbo (Korea) 09/19/2019 15:05
포스코가 포항·광양 지역 벤처기업, 창업보육기관 및 지방자치단체 간의 유기적인 소통을 위한 ‘벤처밸리 기업협의회’를 발족하고 벤처기업 육성에 본격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벤처밸리 기업협의회는 포항·광양지역의 197개 벤처기업으로 구성돼 민간 자율적으로 운영된다. 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 포스텍, 테크노파크 등 14개 창업보육기관과 포항·광양 지자체가 지원한다. 협의회는 벤처기업 운영에 필요한 안건을 주기적으로 논의하고 맞춤형 해결 방안을 제시하는 등 벤처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활동할 계획이다. 포스코는 벤처밸리 기업협의회 간사로 참여한다. 포스코의 인프라 및 역량을 활용해 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자문과 기업협의회 운영을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포스텍에서 개최한 포항 벤처밸리 기업협의회 킥오프 행사에는 기업협의회 회장 장영균 휴비즈ICT 대표, 이강덕 포항시장, 오규석 포스코 신성장 부문장, 오형수 포항제철소장, 벤처기업 대표 등 150여명이 참석했고 스타트업 생태계의 새로운 방향을 주제로 한 토크쇼도 열렸다. 오규석 부문장은 “포스코는 기업시민 경영이념 아래 선순환 벤처 플랫폼을 구축해 국내 벤처기업 생태계 조성 및 지역경제 활성화와 청년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기업협의회 활동을 적극 지원해 벤처생태계 기반 구축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업협의회는 포스코 벤처밸리 3대 중점 사업 분야인 소재·에너지·환경, 바이오·신약, 스마트시티·스마트팩토리를 대상으로 분과위원회를 구성해 기업들.
Kukmin Ilbo (Korea) 09/19/2019 15:03
범인은 살인을 즐기는 듯했다. 1986년부터 1991년까지 여성 9명을 살해하면서 매번 같은 수법을 고수했고 경기도 화성을 떠나지 않았다. 경찰이 연인원 200만명을 동원해 수사에 나서고 모방범죄까지 발생하는 동안 어디 한번 잡아보라는 듯 범행을 거듭했다. 수법은 잔혹했으며 증거는 치밀하게 없앴다. 흉기를 쓰지 않고 직접 목을 졸라 피해자가 사망에 이르는 과정을 지켜봤다. 신체 주요 부위를 훼손하고 시신을 논두렁 등에 유기했다. 당시의 과학수사 기술로는 드문드문 남긴 흔적에서 결정적 증거를 포착할 수 없었다. 수사 대상자가 2만명을 넘었고 지문 대조만 4만명을 했지만 그를 잡지 못했다. 그렇게 33년간 장기미제로 남아 있던 화성연쇄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를 경찰이 찾아냈다. 1994년 처제를 살해해 수감돼 있었다. 그가 범인이 맞을 경우 연쇄살인이 왜 9건에서 그쳤는지 설명된다. 교도소에 갇히지 않았다면 살인을 유희쯤으로 여겼던 범인은 아마 다시 범행을 반복했을지 모른다. 다른 연쇄살인범 유영철이 ‘살인 중독’을 언급하면서 “화성 사건의 범인은 아마 교도소에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는데 그의 예상이 맞아떨어진 것일 수 있다. 너무 늦었지만 이제라도 사건의 실체를 밝혀야겠다. 공소시효가 만료돼 법으로 처벌할 수는 없더라도 반인륜 범죄에 대한 사회적 징벌은 이뤄져야 한다. 첫 단계는 진실을 규명하는 것이다. 사람을 9명이나 죽인 자에게 역사의 그늘로 사라질 기회를 줄 수 없다. 세 건의 살인에서 나온 DNA가 용의자의 것과 일.
Kukmin Ilbo (Korea) 09/19/2019 15:03
전·현직 대학교수 3396명이 19일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는 시국선언을 했다. 서울대와 연세대, 고려대 학생들은 조 장관에 반대하는 촛불집회를 동시에 진행했다. ‘사회정의를 바라는 전국교수모임’(정교모)은 이날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국선언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지금 우리는 대한민국의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지는 것을 목도하고 있다”며 “조 장관 대신 사회 정의와 윤리를 세울 수 있는 사람을 법무장관으로 임명해야 한다”고 말했다. 최원목 이화여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검찰 개혁과 검찰의 무분별한 정치 개입 차단은 필요하다”면서도 “개혁할 자격이 있는 사람이 국민 모두의 동의를 이끌어 낼 때 난제가 풀리겠지만, 현재 조 장관은 개혁의 자격이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시국선언문에는 전국 대학 290여곳의 전·현직 교수 3396명이 서명했다. 대학별로 조 장관의 모교인 서울대가 179명으로 가장 많고, 연세대와 경북대가 105명, 고려대 99명 순이었다. 정교모는 시국선언에 참여한 교수 명단을 공개하지 않고 서명한 교수의 숫자만 공개했다. 이은주 전남대 치의학전문대학원 교수는 “서명을 받는 과정에서 해킹과 허위 서명 등 방해를 받았다”며 “서명한 사람이 진짜 교수인지 의심받을 수 있어 교수 명단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정교모는 지난 14일부터 교수들에게 서명을 받고 있다. 이날 오후에는 서울대와 연세대, 고려대에서 동시에 조 장관의 사퇴를 요구하는 촛불집회가 열렸다. 주요 대학
Kukmin Ilbo (Korea) 09/19/2019 15:03
조국 법무부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한국투자증권의 프라이빗뱅커(PB) 김모씨에게 여러 회사명을 거론하며 “이런 곳은 어떤지 알아보라”고 주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 교수가 당시 거론한 회사 중에는 추후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PE)의 투자를 받게 되는 곳이 있었고, 주문 시기는 조 장관의 청와대 민정수석 임명 당시인 2017년 5월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정 교수의 이 같은 행위가 코링크PE의 사모펀드에 거액을 넣기 전부터 사모펀드의 투자처를 알았던 정황으로 파악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19일 국민일보 취재 결과 정 교수는 2017년 5월 더블유에프엠(WFM) 등 여러 회사를 김씨에게 언급하면서 “이런 곳은 어떨까” “이런 데가 있다는데 어떤지 한번 알아봐”라는 말을 건넸다. 김씨는 회사명이 생소했으며, 자신의 투자 결정을 구하는 진지한 상담은 아닌 것으로 여겼다고 한다. 김씨는 최근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검사 고형곤)에 출석해 당시 대화를 밝히며 “책임 없이 검토해보는 수준이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는 정 교수가 회사 여러 곳을 말한 시점을 조 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일하기 시작할 무렵인 2017년 5월쯤이었다고 검찰에 진술했다. 정 교수는 김씨와 이런 대화를 나눈 2개월 뒤 두 자녀와 함께 코링크PE의 ‘블루코어밸류업1호’에 74억여원의 출자를 약정했고, 실제 10억5500만원을 납입했다. 정 교수가 언급한 회사 가운데 WFM은 정 교수 가족의 투자 3개월 뒤 코링크PE에 인수.
Kukmin Ilbo (Korea) 09/19/2019 15:02
경찰이 화성연쇄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로 이모(56)씨를 특정한 결정적 단서는 5·7·9차 사건 때 확보한 3건의 DNA였다. 당시 피해자 유류품에서 채취한 DNA가 현재 부산교도소에 수감 중인 이씨의 것과 일치한다는 결과가 나온 것이다. 이씨는 범행 사실을 부인하고 있다. 이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19일 반기수 수사본부장 주재 브리핑에서 “용의자의 DNA가 화성 사건 중 3차례 사건의 증거물에서 채취한 DNA와 일치한다”고 밝혔다. 경기남부청은 지난 7월 15일 증거물에서 확보한 DNA를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감정 의뢰했다. 경찰에 따르면 매년 화성 사건 관련 제보가 10여건씩 들어오는데, 그즈음 꽤 구체적인 제보가 있었다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몽타주와 너무 비슷한 사람이 있다, 틀림없는 범인이다’는 제보가 교도관 등을 통해 들어왔다”며 “‘이게 맞다면 대박이다’는 심정으로 DNA를 국과수에 보낸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당시 제보는 이씨에 관한 것은 아니었다”고 덧붙였다. 국과수는 DNA 분석 결과를 8월 9일 대검찰청에 보내 ‘수형인 DNA 데이터베이스에서 일치하는 사람이 있는지 확인해 달라’고 요청했다. 대검 과학수사부 산하 DNA화학분석과 관계자는 “국과수로부터 의뢰 받은 당일 ‘일치하는 사람이 있다’는 내용을 회신했다”고 말했다. 지금부터 한 달여 전 이미 이씨가 유력한 용의자로 특정됐던 것이다. 이 관계자는 “DNA 감정 결과 동일인이 아닐 확률은 ‘10의 23.
Kukmin Ilbo (Korea) 09/19/2019 15:02
밤늦게야 학회가 열리는 도시에 도착했다. 어두운 도시는 한국과는 달라서, 늦은 저녁시간에 문을 연 가게가 거의 없었다. 골목 사이에 위치한 카페를 간신히 찾아 한숨 돌릴 겸 커피를 시켰다. 손님이 없었던 터라 마지막 손님인가 싶어 약간 눈치를 보며 앉아 있는데, 이곳 주민인 듯 편안한 차림의 한 노인이 들어와 익숙한 손짓으로 커피를 주문했다. 복잡한 일들로 집에서 잠시 나온 것이든가, 친구를 기다리시는 막간일지도 모른다. 하지만 머리가 하얗게 센 할아버지가 어두운 밤거리를 뚫고 성큼성큼 들어와 하루를 마무리하려는 듯 김이 모락모락 나는 커피잔을 앞에 두고 생각에 잠긴 모습은 마치 영화의 한 장면 같았다. 하루는 주말에 당직을 서고 나오다 출출하여 패스트푸드점에 들렀다. 자리를 찾느라 고개를 돌리니, 벽 쪽 한 테이블에 회색 하나 섞이지 않은 하얀 머리를 곱게 묶은 할머니께서 음료잔을 옆에 두고 두꺼운 영문 소설을 열심히 읽고 계셨다. 장난을 치며 시끌시끌하게 음식을 먹는 아이들과 그 아이들을 단도리하느라 바쁜 부모들, 서로 비속어를 섞어가며 떠들썩한 학생들 사이로 상당히 이질적이지만 어딘가 마음을 뺏기는 풍경이었다. 할머니는 책이 너무나 재미있다는 듯, 주변의 소음이 전혀 들리지 않는 듯 몰입하여 책장을 넘기다가, 누군가의 연락을 받으셨는지 더욱 즐거운 표정으로 책을 가방에 넣고 일어나셨다. 지금은 비록 일상과 업무에 치여 주말에도 일거리를 들고 집과 직장을 오갈 뿐이지만, 나 역시 염색으로도 해결이 안 될 만큼 머리가
Kukmin Ilbo (Korea) 09/19/2019 15:02
대한상공회의소 박용만 회장이 18일 기자간담회에서 “요즘 우리 경제가 버려지고 잊혀진 자식 같다”고 말했다. 조국 법무부 장관 사태가 블랙홀처럼 모든 이슈를 빨아들여 경제에 대한 논의조차 사라진 듯한 상황을 지적한 것이다. 총력 대응을 해도 헤쳐나갈 수 있을지 걱정이 되는 경제 상황인데 제대로 논의해 본 적이 없다고 토로하는 데서 기업인들이 느끼는 좌절감과 안타까운 심정을 읽을 수 있다. 극심한 정쟁과 국회 파행으로 인해 각종 법 개정과 규제 개혁이 늦어지고 있다. 지금 국회에는 탄력근로제 단위시간 확대를 담은 근로기준법 개정안과 빅데이터 3법(개인정보보호법·정보통신망법·신용정보법) 개정안 등 민생 경제법안들이 쌓여 있다.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응하기 위해 화학물질관리법(화관법)·화학물질 등록 및 평가에 관한 법률·산업안전보건법 등 소재·부품 분야 경쟁력 강화 관련 법안의 신속한 처리도 필요하다.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도 7개월째 국회에서 표류하고 있어 광주형 일자리 참여 기업에 대한 법인세 인하 등 정부 지원도 발이 묶여 있다. 대외적으로는 일본의 수출규제 뿐만 아니라 미·중 무역전쟁, 사우디아라비아 정유시설 피폭으로 인한 유가 급등 우려 등 리스크들이 산적해 있다. 박 회장은 “대내외 요인이 한두 개만 쌓여도 상당히 힘든데 지금은 종합세트로 다가오는 상황 속에서 경제가 버려지고 잊힌 자식이 되면 기업은 과연 어떻게 살아가고 국민 살림살이는 어떻게 되는 것이냐”고 반문했다. 박 회장은 지난 7월에도 “이제 제발 정치가
SvD (Sweden) 09/19/2019 15:01
Allt fler yrkesverksamma lärare i svenska skolor har passerat pensionsåldern rapporterar Dagens Nyheter. Företrädare för facken är positiva till utvecklingen. – Den som har överlevt ett helt yrkesliv i skolan har så klart många kvalifikationer med sig i bagaget, och en rutin som är bra för att skapa trygghet och stabilitet i skolan, säger Åsa Fa...
Westerner 09/19/2019 15:01
Environmentalists, business owners and sportsmen cheered after a victory in protecting the state’s last free-flowing river. Grant County Commissioners voted to adopt a resolution last week to support protecting portions of the Gila and San Francisco rivers and tributaries under the federal Wild and Scenic Rivers Act. The coalition proposed protecting 436 miles of the Gila and San Francisco Rivers and their tributaries, which comprise one of the largest undammed watersheds left in the continental U.S., from future development. The county commission vote itself doesn’t have any impact on the rivers’ designations, but Keefe said it does send a strong signal to Washington. “The Grant County resolution is a very big step,” he said. “It signals t.

Chemicals - Agricultural

Chemicals - Industrial

Business Issue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Commodity Prices

Financial Results

Global Markets

Global Risk Factors

Government Agencies

Information Technologies

Legal and Regulatory

Political Entities

Sources

Strategic Scenarios

Trends

Hints:

On this page, you see the results of the search you have run.  You may also view the following:

  •  Click on this drop-down menu on the right hand side of the page, to choose between the machine learning-produced Insights Reports, or the listing of concepts extracted from the results, in chart or list format. 


  •  View the number of search results returned for the search in each of your collections, and click on any of those numbers to view the entire listing of results from the chosen collection.

  •  Use the search adjustment drop-downs to change the scope, sorting, and presentation of your results.

  •  Show or hide the record’s caption (content description).

  •  Show actions that can be made with the search result record.

  •  Click on the Save button after running your search, to save it so that its results will be updated each time relevant new content is added to the designated collection. You may choose to be notified via search alerts.

Click here for more info on Search Results

Click here for more info on Machine Learning appl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