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Edit Save
191,962 results
The selections or defaults defined for this collection may have been too restrictive for this search query. You can refine your results for this search.
Kukmin Ilbo (Korea) 06/06/2020 22:23
수차례 절도 혐의로 징역형을 선고받고 교도소에서 복역한 20대가 출소 6개월 만에 또다시 절도죄를 저질러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광주지법 순천지원 형사4단독 한상술 판사는 특가법상 절도 및 주거침입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29)에게 징역 1년 6월을 선고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월 28일 오전 8시쯤 전남 여수시 B씨의 집에 들어가 B씨의 지갑 등에서 5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3차례 이상 절도죄 등으로 징역형을 선고받은 전력이 있는 데다 누범 기간 내에 또다시 남의 집에 침입해 돈을 훔친 것으로 조사됐다. 한 판사는 "주거침입을 수단으로 하는 절도 범행은 추가적인 범죄로 이어질 가능성이 커 죄질이 매우 좋지 않다"면서 "징역형 전력과 출소 후 불과 6개월 만의 같은 범행 및 피해자와 합의 등을 양형에 고려했다"고 밝혔다. 순천=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ABN Newswire 06/06/2020 22:19
AdvanceTC Ltd (NSX:A88) (OTCMKTS:ATCLF) is pleased to advise that the Company has officially been accepted and listed on the USA OTC Markets Group (Pink) with allocated ticker references NSX A88 and OTC Pink ATCLF. OTC Markets Group is the largest U.S marketplace for OTC securities with over 10,500 securities listed as of 2019 and is regulated by the Financial Industry Regulatory Authority ( FINRA ) The Company is currently in the process of obtaining DTC eligibility with The Depository Trust Company ( DTC ) for its ordinary shares listed on the OTC Markets Pink. DTC eligibility will permit AdvanceTC shares to be distributed, settled and serviced through DTC's automated processes, leveraging on the efficiency created through the electronic
Kukmin Ilbo (Korea) 06/06/2020 22:15
서울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대전환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지난 1~5일 개최한 온라인 국제회의 ‘CAC(Cities Against Covid-19) 글로벌 서밋 2020’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서울시의 코로나19 성공적 방역 노하우를 전 세계에 소개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비전을 제시해 국제적 위상을 높였다는 평가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감염병 대응을 위한 도시연합 설립 합의 등 국제사회의 협력과 연대를 이끌어내는 리더십을 발휘했다. 박 시장은 지난 5일 종합대담에서 “42개 도시가 참여한 이번 회의로, 이른바 CAAP(city alliance against pandemic) 말하자면 ‘감염병 대응 도시 연합’을 설립하기로 합의가 됐다”며 “구체적인 것은 지금부터 준비해서 금년 안에 공식 창립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연대와 협력이라는 것이 모든 문제를 푸는 열쇠라는 점을 모든 도시의 시장들이 다 동의를 해서 이게 국제적으로 굉장히 영향이 있는 연대 협의체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했다. 이번 회의에선 도시 정부간 감염병 공동 대응을 위한 5개항의 서울선언문을 채택하는 성과도 거뒀다. 선언문은 감염병 조기 인지와 선제적 대응 협력, 감염병 정보 공유와 공동 실천, 감염병 발생 시 인적·물적 자원 신속 지원, 감염병 대응 전문 인력 육성을 위한 인적 교류, 감염병으로 인한 사회·경제적 위기 극복을 위한 자유로운 이동 및 경제활동 지원을 담고 있다. 서울시는 국문·영문.
Kukmin Ilbo (Korea) 06/06/2020 22:15
서울시가 코로나19로 인한 미증유의 위기를 극복하고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3회 추경(안) 2조 2390억원을 편성했다고 7일 밝혔다. 사상 처음으로 상반기에만 3차례에 걸쳐 총 6조원 규모의 추경을 편성한 것이다. 앞선 두 번의 추경이 취약한 시민을 보살피는데 집중됐다면 이번 추경은 경제위기 극복과 코로나 이후 사회·경제·문화 변화에 대비해 그린뉴딜, 지역경제 활성화, 스타트업 투자 등에 초점을 맞췄다. 우선 고용 충격을 완화하기 위한 디지털, 그린 뉴딜 등 직접 일자리 총 5만1000개를 만든다. 서울시 및 산하기관, 25개 자치구에 약 4만 8000개 공공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고 이 중 6000개 일자리는 청년 특성에 맞는 문화예술, 비대면 디지털 기반 일자리 등 청년 직접 고용 활성화로 추진한다. 또 서울형 뉴딜일자리로 민간 취업과 연계한 디지털·그린 뉴딜 분야 일자리 1000개를 창출해 일 경험 및 전문 교육기회를 제공한다. 수소버스 충전소 구축, 전기 시내버스 보급 확대 등 화석연료 중심의 경제·산업시스템을 친환경 그린뉴딜로 대전환해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일자리를 창출한다. 인공지능 안내로봇 도입 등 언택트(비대면) 산업 육성 등 스마트시티 실현에도 박차를 가한다. 이와 함께 재난상황에 가장 취약한 계층을 돌보기 위해 서울시 전 자치구에 돌봄 SOS센터를 확충하고, 위기상황 발생 시 생계비 등 필요한 도움을 주는 서울형 긴급복지 대상자를 연말까지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로 확대한다. 코로나19 재.
Kukmin Ilbo (Korea) 06/06/2020 22:12
경남 통영시 홍도 인근의 한 해상 동굴에서 고립된 잠수부 2명을 구조하던 해양경찰관 1명이 실종됐다. 앞서 6일 오후 2시 19분쯤 경남 통영시 한산면 홍도 인근 해상에 스킨스쿠버를 하던 잠수부 2명이 동굴에 고립돼 해경이 구조에 나섰다. 7일 통영해양경찰서에 따르면 통영시 한산면 홍도 인근 동굴에 갇힌 잠수부에 대한 구조 활동을 펼치던 정 모(34) 순경이 이날 오전 2시쯤 실종됐다. 정 순경은 6일 오후 4시22분쯤 잠수부 구조를 위해 경찰관 2명과 함께 20m 길이 동굴 안으로 투입됐지만, 거센파도 등 기상악화로 잠수부들과 함께 고립됐다. 이후 잠수부 2명과 경찰관 2명은 동굴을 빠져나왔지만, 정 모 순경은 파도에 휩쓸려 실종됐다. 통영해경은 현재 실종된 정 순경을 찾기 위해 경비함정 등 12척, 통영구조대(10명), 중특단(3명)을 동원해 수색을 벌이고 있다. 앞서 고립됐던 잠수부 A씨(41)와 B씨(31·여)는 7일 오전 2시 33분쯤 구조돼 거제시 남부면 대포항에 대기 중인 구급대원에게 인계돼 인근 병원에서 저체온증 치료를 받고 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A·B씨는 스킨스쿠버 모임 21명의 일원이었다. 이들은 어선 C호(선장 포함 22명 탑승)를 타고 6일 오전 8시 30분쯤 통영 용남면 원평항에서 출항해 홍도 인근 해상에서 스킨스쿠버를 즐겼다. 하지만 선장이 이 가운데 2명이 보이지 않는다며 오후 2시 넘어 실종 신고를 했고, 해경이 수색 중 동굴에 고립된 이들을 발견해 구조를 진행했다.
Kukmin Ilbo (Korea) 06/06/2020 22:11
박지원 전 의원이 “대북전단(삐라) 살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노리는 반인륜적 처사”라며 방지법 제정을 촉구했다. 박 전 의원은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의 노동신문 담화에 대해 논쟁이 계속된다. 북한 통일전선부가 대남 압박의 수위를 높이고 있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박 전 의원은 “백해무익한 대북전단을 보내지 말라고 거듭 촉구한다”며 “대북전단 살포는 코로나19 확산을 노리는 반인륜적 처사다”고 지적했다. 이어 “9.19 군사합의를 상호 준수해야 한다. 대북전단방지법은 제정돼야 하며 이를 ‘김여정 하명법’이라며 반대하는 미래통합당 주장은 옳지 않다”고 주장했다. 또 “김여정 제1부부장이 대남정책을 총괄한다는 사실을 확인한 것은 파생소득”이라며 “정부는 대남정책을 총괄하는 김여정 제1부부장과 대화 창구를 개설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유진 인턴기자.
Kukmin Ilbo (Korea) 06/06/2020 22:09
지난 6일 방송된 OCN 드라마틱 시네마 ‘번외수사’에서 팀불독은 버터플라이 연쇄살인의 진범과 모방범을 잡기 위해 끈질기게 수사를 펼쳐 버터플라이 연쇄살인 사건을 통쾌하게 해결했다. 한편, 그 과정은 순탄치 않았다. 쓰러진 탁원(지승현)과 테디 정(윤경호)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총상을 입고 쓰러진 장민기(지찬)는 연쇄살인범 누명을 벗지 못한 채 경찰에 검거됐다. 그뿐만 아니라 “검거 과정 중 총기 사용은 매우 적절하고 합법적이었으며, 장민기가 깨어나는 대로 두 건의 살인 사건에 대한 수사를 진행할 것”이라는 경찰의 공식 발표까지 순식간에 마무리됐다. 자칫하면 장민기가 다시 죄를 뒤집어쓰고 수감될지도 모르는 상황. 진강호(차태현)는 범행 현장 근처 CCTV 선을 훼손한 장성수(이하늬)의 가택을 수사했고, 재떨이에서 발견한 서로 다른 종류의 담배꽁초를 수거해 DNA 분석을 의뢰했다. 이어 피해자가 근무했던 병원의 동료 의사이자 장성수의 연인 최미나(정윤서)도 찾아가 “연락이 닿으시면 자수하라고 하세요”라는 말을 전했다. 두 남녀의 뭔가 석연찮은 관계도 다시 한번 확인하기 위해서였다. 아니나 다를까 최미나는 보통 인물이 아니었다. 장성수를 이끌고 경찰서에 직접 찾아와, “CCTV 선을 재미로 잘랐을 뿐”이라고 자수하게 만든 것. 또한, 피해자가 살해되던 시간에 PC방에서 게임을 하고 있는 장성수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제출하는 치밀함을 보였다. 게다가 장성수의 손에는 피해자에게 물린 상처가 없었고, 단지증도 없었다. 한편, 조.

Personal Care

Household Products

Business Issues

Trend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Information Technologies

Regions

Job Tit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