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Edit Save
209,126 results
The selections or defaults defined for this collection may have been too restrictive for this search query. You can refine your results for this search.
Programmez! (France) 10/26/2020 15:10
Une cave à vin n’est pas forcément l’objet le plus intéressant pour un développeur. Mais quand on commence à installer des capteurs, une box et une app mobile, les choses deviennent plus intéressante :-). Le Français Caveasy propose des rangements connectés pour gérer le plus simplement possible ses bouteilles. Le principe est très simple :. un meuble avec des étagères équipées de capteurs. une box centrale qui fait le lien entre les étagères et l’app mobile. l’app mobile. On scanne l’étiquette de la bouteille, on saisit les informations (la reconnaissance automatique n’est pas encore disponible). On valide. Puis, on place la bouteille sur un logement libre. Automatiquement, le capteur de l’étiquette détecte la bouteille et l’information remont.
Kukmin Ilbo (Korea) 10/26/2020 15:08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020 한국품질만족지수(KS-QEI)’ 수입차 A/S 서비스 부문에서 5년 연속 1위에 올랐다고 26일 밝혔다. 한국품질만족지수는 매년 한국표준협회와 한국품질경영학회가 기업의 상품 및 서비스 만족도를 측정해 발표하는 품질만족도 종합지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신뢰성, 안정성, 인지도 등 모든 평가 항목에서 수입차 브랜드 중 최고점을 달성했다. 벤츠 코리아는 전국 59개 전시장과 70개 서비스 센터 구축, 1500여명의 전문 기술 인력 배치 등을 통해 최고 품질의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Kukmin Ilbo (Korea) 10/26/2020 15:07
SK텔레콤이 업계 처음으로 통신 안테나의 플라스틱(레이돔·Radome)을 재활용하는 데 성공했다고 26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지난해 2월 노후 안테나의 플라스틱 재활용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통신 안테나 제조기업 ‘하이게인안테나’ 등 중소 안테나 협력사에 연구를 제안했다. 이후 수차례 개량과 현장 점검을 통해 재활용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 안테나 레이돔은 전파 활동을 방해하지 않으면서도 핵심 부품을 보호하기 위해 특수 설계·가공 처리된 플라스틱으로 제작된다. 재활용 레이돔을 써도 신제품과 같은 성능을 발휘한다고 SK텔레콤은 설명했다. 국가기술표준원으로부터 GR(우수재활용 제품) 인증도 획득했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Kukmin Ilbo (Korea) 10/26/2020 15:07
일부 동영상 플랫폼에서 한정된 경로로 즐기던 디지털 콘텐츠를 케이블TV로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디지털 콘텐츠 유통의 저변을 넓히고 크리에이터와 시청자 모두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전망이다. 국내 대표 MCN(다중 채널 네트워크)인 샌드박스네트워크는 내달 16일 종합미디어그룹 IHQ와 함께 디지털 콘텐츠 케이블TV ‘샌드박스플러스’를 개국한다고 26일 밝혔다. ‘연중무휴 트렌드 맛집’ 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최근 디지털 콘텐츠 시장에서 가장 인기 있는 크리에이터와 콘텐츠를 소개하고 오리지널 콘텐츠도 선보일 예정이다. 샌드박스는 지난 4월 IHQ와 방송 채널 사업 제휴 협약식을 맺었다. 샌드박스 소속 크리에이터 IP(지적재산권)와 콘텐츠를 활용한 샌드박스 공식 채널 편성과 오리지널 콘텐츠 공동제작 등을 합의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힘쓰기로 했다. 이후 샌드박스는 유명 유튜버 도티, 유병재, 함연지, 승우아빠, 피식대학 등 인기 크리에이터의 콘텐츠를 샌드박스플러스 프로그램으로 편성했다. 샌드박스가 직접 기획하고 제작한 참신한 오리지널 콘텐츠들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도티가 진행하는 이색 디지털 라이브 토크쇼 ‘극과 극 토크쇼 끆!터뷰’와 함연지가 출연하는 웹 뮤지컬 ‘킬러파티’도 편성이 확정됐다. 김경림 샌드박스 콘텐츠 사업팀장은 “새로운 채널을 통해 시청자에게는 색다른 시청 경험을 제공하고, 크리에이터에게는 폭넓은 콘텐츠 제작 기회를 선사할 것”이라며 “더 많은 시청자와 만나기 위한 또 하나의 즐거운
Kukmin Ilbo (Korea) 10/26/2020 15:06
더불어민주당 내 정세균(SK· 사진 )계가 주축인 광화문포럼이 26일 조찬 모임을 가졌다. 21대 국회 개원 이후 두 번째인 이번 모임에선 현역 국회의원 40여명이 참석하며 성황을 이뤘다. 당 외곽에 있는 정세균 국무총리의 대선 행보를 위한 SK계의 세 결집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지만, 이들은 “단순한 공부 모임”이라며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광화문포럼 좌장인 김영주 의원을 포함해 운영위원장을 맡은 이원욱 의원, 간사 안호영 의원 등 40여명은 오전 서울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1시간가량 공부 모임을 했다. 이날은 최재천 이화여대 석좌교수가 ‘기후변화의 습격, 바이러스의 진화’를 주제로 강연에 나섰다. 앞서 지난 7월 첫 모임에서는 책 ‘공정하지 않다’의 저자 박원익 작가를 초청해 ‘공정’을 주제로 강연이 진행된 바 있다. 코로나19 확산세로 잠시 중단됐다가 약 3개월 만에 재개됐다. 광화문포럼은 매월 넷째 주 월요일에 모임을 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광화문포럼은 15대 국회부터 6선을 지낸 정 총리가 17대 때 만든 모임 ‘서강포럼’을 20대 국회에서 광화문포럼으로 이름을 바꾸고 활동해 왔다. 21대 국회에서 참여 의원이 50여명까지 늘면서 SK계가 이낙연 민주당 대표와 이재명 경기지사에 맞서 세 불리기에 나선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광화문포럼에는 친문계 의원도 다수 포함돼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정 총리 측근들은 이러한 해석에 단호히 선을 긋고 있다. 한 의원은 “SK계가 주축이 돼 포럼을 운영하는 것은 맞.
Kukmin Ilbo (Korea) 10/26/2020 15:06
3명 중 1명이 ‘고중성지방혈증’ 방치하면 협심증·심근경색 등 다양한 합병증 일으킬 수 있어 단 음식 등 줄이는 식습관 필요. “건강검진 받을 때마다 다른 수치는 괜찮은데 중성지방 수치가 280~300정도로 높게 나옵니다. 특별한 관리가 필요한가요?” “콜레스테롤 약을 먹고 있는데도 왜 중성지방이 높나요?” 인터넷포털사이트 지식인 코너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중성지방 관련 질문들이다. 요즘 한창인 건강검진의 결과표를 받아들고 비슷한 고민을 하는 이들도 적지 않을 것이다. 체내 총콜레스테롤이나 나쁜 콜레스테롤(LDL)은 낮게, 좋은 콜레스테롤(HDL)은 높게 유지하는 것 못지않게 최근 중성지방 관리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 혈액 내 중성지방이 기준치 보다 높은 ‘고중성지방혈증’은 술이나 기름진 음식 섭취와 관련성이 높아 젊은층의 유병률도 상당한 편이다. 중성지방은 몸에 붙은 살, 즉 체지방을 말한다. 음식으로 섭취한 칼로리 중 활동 시 에너지원으로 쓰이고 남은 일부가 복부 등에 내장지방 형태로 저장된다. 지나치게 높은 중성지방은 ‘뱃살’의 주범이기도 하다. 40대, 고중성지방혈증 유일하게 증가. 26일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가 최근 발표한 ‘2020 이상지질혈증 팩트시트’에 따르면 2018년 기준 20세 이상 국민의 16.1%(남성 22.4%, 여성 9.7%)가 고중성지방혈증을 갖고 있었다. 혈액 속 중성지방이 150㎎/㎗미만 이면 정상, 150~199㎎/㎗면 주의, 200㎎/㎗이상이면 고중성지방혈증에 해당된다. 남성은 40대의.
Kukmin Ilbo (Korea) 10/26/2020 15:06
충북 청주 대청호에 위치한 옛 대통령 별장인 청남대 주변의 상수원 보호구역 해제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26일 대전시청에서 개최된 국민의힘 충청권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해 대청댐 상류지역 청남대 상수원 보호구역 해제 등 지역현안 과제를 건의했다. 이 지사는 “대청호 상류지역의 각종 규제로 40년 동안 청주·보은·옥천·영동 주민들은 경제활동 제한 등 9조원의 피해를 받아 지역소멸 위기에 봉착했다”고 밝혔다. 충북도에 따르면 대청호 유역에 적용되는 규제는 상수원보호구역, 특별대책지역, 수변구역, 배출시설설치제한지역, 수질오염물질 특별배출허용기준 적용지역, 자연환경보전지역, 보전산지구역 등 7개에 달한다. 대청댐보다 규모가 큰 소양강댐과 충주댐의 경우 각각 4종의 규제가 적용되고 있다. 청남대 일대 수역도 상수원 보호구역으로 묶여 있다. 연간 80만명 이상 방문하는 청남대에는 식당 편의점 자판기 등 관광객 편의시설 설치가 금지돼있다. 도는 대청호 규제 완화로 청남대 일대를 관광자원화 하겠다는 구상을 갖고 있다. 친환경 선박 도입 등 수질에 영향을 주지 않는 방법은 충분하다고 주장한다. 환경부는 지난해 11월부터 ‘팔당 및 대청호 상수원 입지규제의 합리적 개선방안 연구용역’을 시행 중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환경부의 연구용역에 대청호 상수원 보호구역 해제 의견이 포함될 지는 미지수”이라며 “대청댐으로 대전·세종·충남·전북지역은 용수공급의 혜택을 누리고 있는 반면 충북지역은 환경규제로 피해를 입고 있다”고 말했다.
Kukmin Ilbo (Korea) 10/26/2020 15:06
‘비후성 심근증’은 특별한 원인 없이 심장의 좌심실(펌프질을 통해 피를 몸 전체로 뿜어내는 곳) 벽이 두꺼워지는 유전성 질환이다. 심장박동이 불규칙해지는 부정맥을 일으키고 심한 경우 심장 돌연사로 이어져 주의가 필요하다. 젊은 사람이 운동 중 급사하는 경우 일차적으로 이 병을 의심할 수 있다. 실제 국내외에서 유명한 운동 선수들이 경기를 하다 갑자기 쓰러져 숨진 사례들이 적지 않다. 지금까지 미국, 유럽 등의 기존 진료지침은 부정맥과 급사를 막기 위해 비후성 심근증이 있는 스포츠선수의 운동을 지양하도록 권고해 왔다. 다만 운동선수와 달리 일반인 비후성 심근증 환자는 심장 급사 발생이 적다는 몇몇 연구가 보고되면서 일반인들도 운동을 제한해야 하는지 추가 연구가 필요했다. 이런 상황에서 국내 의료진이 비후성 심근증 진료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연구결과를 내놨다. 일반인 환자들은 적정한 수준의 운동을 해도 괜찮다는 것이다. 운동에 막연한 두려움을 갖고 있던 환자들의 불필요한 공포를 줄이고 기존 진료지침 개정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지난해 1만7547명이 비후성 심근증으로 진료받았고 이는 2015년(1만2049명) 보다 45.6% 증가한 수치다. 서울대병원 순환기내과 김형관 교수팀은 2009~2016년 건강검진받은 비후성 심근증 환자 7666명을 평균 5.3년간 추적관찰한 결과 일반인 비후성 심근증 환자는 운동을 열심히 할수록 사망위험이 감소했다고 밝혔다. 기존 알려진 통념과는 다른 결과다. 연구.
Kukmin Ilbo (Korea) 10/26/2020 15:06
현대자동차가 올해 3분기 영업손실 3138억원을 기록했다. 코로나19 확산에 주춤했던 글로벌 자동차 수요는 회복세로 접어들었으나 대규모 품질 비용이 반영되면서 적자 전환을 피하지 못했다. 현대차는 26일 서울 본사에서 3분기 경영실적 콘퍼런스콜을 열어 이같이 발표했다. 현대차의 3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한 27조5758억원으로 집계됐다. 경상손실은 3623억원, 당기순손실은 1888억원을 각각 나타냈다. 3분기 판매는 전년 같은 기간보다 9.6% 감소한 99만7842대를 기록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영업이익은 3분기 엔진 관련 충당금이 큰 규모로 반영돼 적자 전환했다”며 “해당 품질 비용을 제외하면 3분기 영업이익은 기존 시장 예상치를 크게 상회하는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현대·기아차는 지난 19일 세타 GDi 등 일부 엔진에 대한 추가 충당금 설정과 선제적인 고객 보호 조치를 위해 각각 2조1000억원, 1조2600억원 규모의 품질비용을 3분기 실적에 반영한다고 공시했다. 기아차의 3분기 영업이익은 1952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33% 줄었다. 매출은 8.2% 늘어난 16조3218억원, 경상이익 2319억원, 당기순이익 1337억원 등으로 집계됐다. 3분기 판매는 0.4% 감소한 69만9402대였다. 기아차는 “대규모 품질비용이 발생했지만 상품성을 인정받은 고수익 신차 및 RV 판매 비중 확대 등으로 영업이익 감소를 최소화했다”고 밝혔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Personal Care

Household Products

Business Issues

Trend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Information Technologies

Regions

Job Tit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