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Edit Save
177,810 results
The selections or defaults defined for this collection may have been too restrictive for this search query. You can refine your results for this search.
Spokesman Review 08/11/2020 20:38
WASHINGTON — U.S. wholesale prices shot up an unexpected 0.6% in July, biggest gain since October 2018, as energy prices moved sharply higher. The Labor Department said Tuesday that the jump last month in its producer price index — which measures inflation before it reaches consumers — followed a 0.2% drop in June and a 0.4% uptick in May.
A股上市券商7月经营业绩相继出炉。数据显示,39家上市券商7月合计实现营业收入486.34亿元、净利润230.44亿元,共有30家券商单月营业收入增幅同比超过100%,16家净利增幅超过100%。在头部券商展现亮眼"成绩单"的同时,中小券商增速同样迅猛。. 7月以来,A股市场持续保持高成交额,共有20个交易日成交额突破万亿元,带动券商经纪、自营等业务大幅上涨。随着创业板注册制、新三板精选层、再融资新规等多项改革举措相继落地,股权融资继续保持稳健增长,为券商投行业务提供了强劲动力。. 据记者不完全统计,在有同比数据的38家券商中,共有30家单月营业收入增幅同比超过100%,16家净利润增速超过100%。其中,中信证券位居7月营收、净利榜首,实现营业收入65.98亿元、净利润44.43亿元。前7个月中信证券实现营收212.38亿元、累计净利润106.23亿元,是唯一营收超200亿元以及净利润超100亿的上市券商。7月中小券商增长速度同样明显。红塔证券7月营收环比大增512.68%,国联证券、华西证券、长城证券、国金证券7月营收环比均实现翻倍。. 光大证券在研报中指出,进入8月,股票日均交易量始终维持在万亿元以上,市场持续处于活跃状态。创业板注册制改革、对经济复苏的信心都有助于推动市场成交量继续保持上升态势。
Kukmin Ilbo (Korea) 08/11/2020 20:36
택배업계가 14일 ‘택배 없는 날’을 운영한다. 이에 따라 목요일인 13일 온라인쇼핑몰 등에서 주문한 상품은 다음 주인 17일(월요일)부터 배송된다. 2일 물류업계와 유통업계에 따르면 CJ대한통운과 롯데, 한진 등 대형 택배사들은 14일(금요일)을 ‘택배인 리프레시 데이’로 정해 휴무한다. 17일은 임시공휴일로 지정됐지만 택배업계는 고객사인 전자상거래 업체들의 상황과 업무 공백에 따른 소비자 불편과 혼란 등을 고려해 정상 근무를 할 예정이다. 택배업계 관계자는 “긴급한 상품은 13일까지 배송이 가능한지 확인해 주문하는 것이 안전하다”면서 “17일부터 배송이 시작돼도 물량 집중을 피하기 위해 순차적으로 배송될 수 있는 만큼 이런 점들을 고려해 주문하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이들 택배사를 이용하는 오픈마켓 등 온라인쇼핑몰도 택배 없는 날과 임시공휴일 관련해 판매자들에게 미리 공지할 것을 안내하고 있다. 11번가는 14∼17일을 휴일로 간주해 이 기간 발송일을 준수하지 않거나 24시간 내 문의에 응대하지 않는 판매자에게 평점 산정 때 불이익을 주는 페널티 부과를 중지하고 배송지연 보상제 산정일에서도 제외하기로 했다. 편의점 택배도 일부 중단된다. CJ대한통운에 위탁하고 있는 GS25는 이미 전날부터 신선식품과 시급성 물품 택배 접수를 중단했고 15∼17일에는 일종의 오토바이 퀵인 ‘포스트퀵’(당일택배) 서비스를 하지 않는다. 다만 편의점 점포 간 택배 서비스는 14일에도 정상 운영된다. CU는 14일 자체 물류 시스템인 B.
IDTechEx 08/11/2020 20:32
Finnish technology company ICS has developed a unique technology platform and a film solution providing a 5-10% increase in energy output for conventional solar modules - and even higher gains for more advanced applications.
Spokesman Review 08/11/2020 20:32
Wall Street pumped the brakes on its recent rally Tuesday, as a late slide in big technology companies left stocks broadly lower, erasing an early gain. The reversal left the S&P 500 with a 0.8% loss after having been up 0.6% earlier. The decline in big-name technology stocks like Apple and Microsoft, plus losses in health care and communications stocks, outweighed gains in financial, industrial and energy companies. Tech stocks have far outpaced the rest of the market this year as investors bet they could still thrive in a stay-at-home economy. The pullback ended the S&P 500’s seven-day winning streak. Despite the sell-off, the benchmark index remains within 2% of the all-time high it reached in February, reflecting a stunning turnaround f.
Kukmin Ilbo (Korea) 08/11/2020 20:32
씨에스윈드는 GE Renewables North America, LLC과 308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에 공시했다. 이번 계약은 상품공급이고 계약기간은 2020년 08월 11일부터 2021년 07월 15일까지이다. 계약규모는 308억원으로 최근 매출액인 7993억원 대비 3.9% 수준이다. 한편, 씨에스윈드의 09시 31분 현재주가는 82,900원으로 직전 거래일 대비 1,100원(+1.34%) 상승이며, 거래량은 48,202주이다. 스톡봇 기자 ※ 이 기사는 국민일보와 엠로보가 개발한 증권뉴스 전용 인공지능 로봇 ‘스톡봇’이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DART)과 한국거래소(KRX) 데이터를 토대로 작성한 것입니다.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를 통해 더욱 풍부하고 정확한 내용을 담아 가겠습니다.
Digital Today (Korea) 08/11/2020 20:30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는 업비트 태국이 태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디지털 자산 산업 (Digital Asset Business) 4개 분야에 대해 예비 허가를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디지털투데이 정유림 기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대표 이석우)는 업비트 태국(대표 피라데 탄루엉폰, Peeradej Tanruangporn)이 태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디지털 자산 산업(Digital Asset Business) 4개 분야에 대해 예비 허가를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업비트 태국은 태국 SEC가 감독하는 디지털 자산 사업 분야 중 가상자산 거래소, 디지털 토큰 거래소, 가상자산 위탁매매, 디지털 토큰 위탁매매 총 4개에 대한 예비 허가를 모두 획득했다. 회사는 특히 가상자산과 디지털 토큰 사업에 대한 허가를 함께 획득함으로써 현지법상 허용되는 모든 디지털 자산의 매매를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Splash 247 08/11/2020 20:29
Hermitage Offshore Services, part of Emanuele Lauro’s Scorpio Group, has sold its two anchor handling tug supply vessels Hermit Baron and Hermit Brilliance. The 2009-built vessels were sold to an unrelated third party, and the consideration consisted of the unconditional release of Hermitage from its obligations under a $9m term loan facility between it and …
Kukmin Ilbo (Korea) 08/11/2020 20:27
권성동 무소속 의원은 12일 “모든 책임을 4대강 보에 돌리지 말고, 그렇게 4대강 보가 홍수의 원인이라고 생각하면 폭파시켜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권 의원은 이날 YTN 출발 새아침에 출연해 “4대강 건설 전에는 매년 여름 집중 호우 기간에 4대강 주변의 제방이 무너져 홍수 피해가 났지만, 4대강 사업 이후에는 이번에 창녕 합천보 유역에서 제방이 한 건 터진 것 외에는 전혀 (피해가) 없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권 위원은 “치수와 이수, 물을 이용하는 것은 최고 통치자가 가장 중요하게 해왔던 역할”이라며 “4대강을 자꾸 진영 논리로만 바라보면 안된다. 4대강 사업이 홍수나 가뭄 예방에 효과가 있다는 것은 그 지역에 사는 농민들은 다 인정하는 문제”라고 두둔했다. 그러면서 “4대강이 마치 이번 홍수의 원인 것처럼 은근히 몰아가는 것은 정말 잘못된 행태”라며 “모든 것을 지난 정권의 탓으로 하는 것은 (문재인 정부의) 습관성 책임회피”라고 지적했다. 권 의원은 “4대강 보가 수압을 높여 제방을 무너뜨렸다는 것이 저쪽(여당)에서 주장하는 내용이다. 그런 논리라고 하면 팔당댐이나 소양감댐 인근 제방도 다 무너져야 한다”며 “수해가 난 것이 보 때문이라고 사실을 호도하는 것은 잘못된 것이고, 제방 관리를 잘못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Personal Care

Household Products

Business Issues

Trend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Information Technologies

Regions

Job Tit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