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Edit Save
193,305 results
The selections or defaults defined for this collection may have been too restrictive for this search query. You can refine your results for this search.
Solopos.com (Indonesia) 03/31/2020 22:24
Solopos.com, SOLO — Kawasan Grogol di Kabupaten Sukoharjo menjadi zona merah persebaran virus corona yang wajib diwaspadai. Sebab, ada dua kasus pasien positif Covid-19 dari kecamatan yang ada di Sukoharjo tersebut. Juru bicara Tim Gugus Tugas Covid-19 Kabupaten Sukoharjo, Gani Suharto, mengatakan, hingga kini terdapat dua pasien positif Covid-19 Sukoharjo dengan satu di antaranya meninggal […]. .
Kukmin Ilbo (Korea) 03/31/2020 22:21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에 가담한 혐의를 받는 전 사회복무요원(공익요원) 강모(24·구속)씨가 과거 ‘교사 협박 사건’으로 수감 생활을 마치고 나온 뒤 “반성문을 잘 써 형량을 줄였다”며 주변에 과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강씨는 현재 재판부에도 반성문을 제출하며 선처를 호소하고 있다. 강씨가 출소 한 달여 만인 지난해 4월 단톡방에서 나눈 대화를 1일 YTN이 공개했다. 강씨는 당시 “근무 중 징역형. 고등학교 때 선생님의 의무기록 뽑아내고, 협박하고…”라며 자신의 범행 내용을 설명했다. 이어 “2년 6개월 구형받은 거 판사가 그대로 가려다가 반성문 잘 쓰고, 심신미약 인정돼 1년 2개월 받음”이라며 자랑하듯 말했다. 강씨는 고등학교 1학년 때 담임교사였던 A씨를 7년여간 협박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져 2018년 징역 1년 2개월을 선고받았다. 당시 재판부는 강씨가 반성하는 점, 정신병적 상태가 있는 점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항소심 재판부도 강씨가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한다며 검찰의 항소를 기각했다. 강씨는 재판 과정에서 반성문을 제출했다. 강씨는 그러나 출소한 뒤에도 17회에 걸쳐 A씨를 협박했다. A씨가 강씨의 신상공개를 촉구한 청와대 국민청원에 따르면, 강씨는 이름·주민등록번호·거주지·근무지까지 바꾼 A씨를 또다시 찾아냈다. 이후 모바일 메신저로 A씨의 어린 딸을 언급하며 살해 협박을 계속했다. 실제로 그는 자신이 근무하던 구청의 조회 시스템을 통해 A씨 가족의 개인정보를 알아낸 뒤, 이를 조주빈(25·
Kukmin Ilbo (Korea) 03/31/2020 22:21
대전에서 한 남성이 자신의 여자친구를 성폭행한 30년 지기 친구를 살해해 법정에 서게 됐다. 1일 법조계에 따르면 A씨(36)는 지난달 3일 오후 1시쯤 대전 서구의 한 모텔에서 B씨(36)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했다. B씨는 A씨의 여자친구를 성폭행한 혐의로 불구속기소돼 재판을 앞둔 상태였다. 지난해 9월 B씨는 술에 취해 A씨와 함께 있던 A씨 여자친구를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았다. 당시 A씨와 B씨 등은 A씨 여자친구 집에서 함께 술을 마셨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로부터 5개월여가 지난 뒤 친구를 살해한 A씨는 “30년 가까이 알고 지냈음에도 진정한 사과와 반성을 하지 않는 것 같았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앞서 지난해 10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B씨를) 구속수사해야 한다”며 “경찰은 수사에 대한 의지가 없어 보인다”고 억울함을 토로하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A씨는 청원에서 “판사의 판결을 받는 그 날까지 기다리는 이 과정이 너무도 힘들고 괴롭다”며 “저와 여자친구는 현재 동반 자살을 생각 중”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만약 한 치의 거짓이라도 있을 시 법적인 그 어떠한 처벌도 달게 받을 것”이라며 “비슷한 사건으로 인해 또 다른 피해가 두 번 다시 발생하지 않길 원한다”고 강조했다. A씨는 살인 등 혐의로 대전지법에서 재판을 받을 예정이다. 이화랑 인턴기자.
Kukmin Ilbo (Korea) 03/31/2020 22:18
셀리드는 강창율 및 특별관계자의 지분율이 29.07%에서 29.04%로 변동했다고 1일 공시했다. 한편, 셀리드의 11시 17분 현재주가는 18,500원으로 직전 거래일 대비 변동없으며, 거래량은 59,980주이다. * 주식등의 대량보유상황보고서는 특수관계인을 포함한 개인이나 법인이 상장회사 지분을 5%이상 보유하게 될 경우에 5일 이내 발표하는 지분공시다. 일명 "5%룰"이라고도 불리며, 주식을 추가로 매입하거나, 매각해 1% 이상의 지분변동이 생겨도 5일 이내에 공시해야 한다. 스톡봇 기자 ※ 이 기사는 국민일보와 엠로보가 개발한 증권뉴스 전용 인공지능 로봇 ‘스톡봇’이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DART)과 한국거래소(KRX) 데이터를 토대로 작성한 것입니다.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를 통해 더욱 풍부하고 정확한 내용을 담아 가겠습니다.
Donga Ilbo 03/31/2020 22:18
#. 전세살이에 지친 A씨(37)는 지난 1월 서울 마포구 아파트 1채를 샀습니다. 결혼 6년 차 맞벌이인 그는 시중은행에서 신용대출 등 받을 수 있는 대출은 다 끌어왔습니다. 이것도 모자라 차용증을 쓰고 부모님에게도 손을 벌렸습니다. ‘영끌’(영혼까지 끌어모아)해서 서울 아파트 1채를 산 것입니다. 이런 A씨는 요즘 불안합니다. 서울 아파트값이 하락기에 접어들었다는 소식이 들려오기 때문입니다. 무리하게 빚을 내 ‘상투’를 잡은 게 아닐까 하는 불안함이 밀려온다는 것. 그는 “더는 이사를 하지 않아 좋으나, (맞벌이 중) 한 명 월급은 온전히 대출 상환 이자로 나가는 상황에서 집값이 내려갈까 걱정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서울 아파트값이 본격적으로 하락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면서, 뒤늦게 시장이 뛰어든 30대가 상투를 잡았다는 분석이 제기된다. 집값 하락이 강남권을 넘어 서울 전역으로 확산하면, 보유세와 대출 상환 부담에 ‘하우스푸어’로 전락할 수 있다는 지적까지 나온다. 1일 한국감정원에 따르.

Therapeutic Areas

Clinical Trials and Phases

Business Issue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Financial Results

Global Markets

Global Risk Factors

Government Agencies

Job Titles

Legal and Regulatory

Cell Receptors

Cells

Diagnostics and Therapeutics

Diseases

Drugs - Brand Names

Drugs - Generic

Enzymes

Genes

Health Care

Health and Wellness

Human Anatomy

Mechanisms of Action

Medical Devices

Proteins

Sources

Strategic Scenarios

Trends

Hints:

On this page, you see the results of the search you have run.  You may also view the following:

  •  Click on this drop-down menu on the right hand side of the page, to choose between the machine learning-produced Insights Reports, or the listing of concepts extracted from the results, in chart or list format. 


  •  View the number of search results returned for the search in each of your collections, and click on any of those numbers to view the entire listing of results from the chosen collection.

  •  Use the search adjustment drop-downs to change the scope, sorting, and presentation of your results.

  •  Show or hide the record’s caption (content description).

  •  Show actions that can be made with the search result record.

  •  Click on the Save button after running your search, to save it so that its results will be updated each time relevant new content is added to the designated collection. You may choose to be notified via search alerts.

Click here for more info on Search Results

Click here for more info on Machine Learning appl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