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Edit Save
182,477 results
The selections or defaults defined for this collection may have been too restrictive for this search query. You can refine your results for this search.
Makassar Terkini (Indonesia) 01/19/2020 00:21
Terkini.id, Maros -Profesi perawat semakin hari semakin besar tantangan yang dihadapi, sehingga butuh penguatan menuju profesionalisme keperawatan. Hal ini menjadi dasar pelaksanaan Rapat Kerja (Raker) yang digelar Dewan Pengurus Daerah Persatuan Perawat Nasional Indonesia (DPD PPNI) kabupaten Maros. Bertempat di Grand Town Hotel Maros, kegiatan ini berlangsung dua hari, pembukaan dilaksanakan hari Sabtu, 18 Januari […]. Posting ditampilkan lebih awal di .
Kukmin Ilbo (Korea) 01/19/2020 00:14
LG유플러스가 LG헬로비전 인수 후 처음으로 양사 임원들을 한 자리에 모아 디지털 전환을 통한 고객 경험 혁신을 이루자는 의지를 다졌다고 19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7일 서울 강서구 마곡사옥에서 LG헬로비전 임원을 포함해 약 190여명의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새해 첫 임원워크숍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양대 플랫폼 결합을 통한 종합 미디어 플랫폼 사업자로의 도약 의지를 확고히 했다. 하현회 부회장은 “이번 워크숍은 새롭게 LG 가족이 된 LG헬로비전 임원들도 함께해 더욱 뜻 깊다”며 “올해는 통신과 미디어 플랫폼 혁신을 통한 선도가 중요한데, ‘일등 DNA’를 가진 LG헬로비전 구성원들이 이러한 경쟁에서 주인공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전 임직원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체를 이해해 일하는 방식을 철저히 바꿔야 한다”며“2020년을 고객 경험 혁신 원년으로 삼고 각 사업영역에서 개선할 수 있는 부분은 무엇인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방안을 진지하게 고민해주기 바란다”. 고 강조했다. 워크숍에 참가한 LG헬로비전 기술담당 김홍익 상무는 “LG유플러스 임원들과 처음 함께한 자리였지만 LG의 한 가족이라는 동질감을 느꼈고, 특히 그룹 전체적으로 강조하고 있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Fiji Times (Fiji) 01/19/2020 00:14
ENERGY Fiji Ltd has called for patience, cooperation and understanding of its customers as it continues to safely inspect, repair and energize the EFL power system. EFL chief executive officer Hasmukh Patel said their teams continued to work through the day yesterday to patrol and inspect the line, repair and or clear the lines where […]
RosBusiness (Russian) 01/19/2020 00:14
Лидер украинской партии Батькивщина Юлия Тимошенко в интервью телеканалу ZIK рассказала о начале процесса так называемой ликвидации Украины. Сейчас моя работа и задача на конкретных фактах, цифрах ...
Kukmin Ilbo (Korea) 01/19/2020 00:13
GS건설이 한남하이츠 재건축을 놓고 펼쳐진 새해 첫 정비사업 수주전에서 시공권을 따냈다. 19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한남하이츠 재건축 조합은 전날 임시총회를 열고 GS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했다. 총회에는 510명(총 557명의 91.6%)의 조합원이 참석했으며 GS건설은 281명(55.1%)의 지지를 얻어 현대건설(228명·44.8%)을 간발의 차로 앞섰다. GS건설은 기존 조합원 설계안을 10% 이내로 변경, 고급화하면서도 공사비를 낮추는 전략을 내세워 조합원들의 지지를 얻었다. 한남하이츠는 1982년 서울 성동구 옥수동 220-1에 8개동, 총 535가구로 지어진 단지다. 이번 재건축 사업을 통해 지하 6층~지상 최고 20층, 아파트 10개동, 총 790가구와 근린생활시설 1개동 규모로 재탄생할 예정이다. 공사비는 약 3400억원 정도로 예상되고 있다. 한남하이츠 재건축 사업은 GS건설이 지난해 10월 말 단독으로 입찰에 참여해 시공사 선정이 한차례 유찰됐었고, 이어 12월 말 재입찰에 GS건설과 현대건설이 참여했다. 양사는 서울 반포주공 1·2·4주구, 한남3구역 등 굵직한 수주전에서 연달아 맞붙으며 자존심 대결을 펼쳐왔다. GS건설은 한남하이츠를 ‘한남자이 더 리버’로 재건축해 한강변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한강변 입지를 최대로 살려 한강 조망권 가구를 늘리고, 테라스형 가구를 대거 포함시키는 등 특화설계와 커뮤니티시설을 강조하면서도 기존 조합 설계안을 10% 이내로 경미하게 변경한 ‘현실 가능한 대.
sUAS News 01/19/2020 00:12
Draganfly Inc. (CSE: DFLY) (OTCQB: DFLYF) (FSE: 3U8) ("Draganfly" or the "Company"), an award-winning, industry-leading systems developer within the commercial Unmanned Aerial Vehicle ("UAV") and the Unmanned Vehicle Systems ("UVS") industry, is pleased to announce that it has entered into an arm’s length definitive share purchase agreement dated January 15th, 2020 with the shareholders of [...]
Kukmin Ilbo (Korea) 01/19/2020 00:11
설 귀성객을 위한 서울 교통대책이 마련된다. 지하철·버스 막차 시간이 새벽 2시(도착시각 기준)까지 연장되고 시내 5개 터미널과 시립묘지 경유 버스 운행 횟수가 늘어난다. 남산한옥마을과 서울역사박물관 등에서는 설맞이 문화축제가 열린다. 귀경객이 집중되는 설 당일(25일)과 다음날(26일) 지하철과 버스 막차 시간이 다음날 새벽 2시까지로 늘어난다. 지하철 1~9호선과 우이신설선 모두 종착역 도착시각 기준이다. 같은 날 시내버스도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한다. 기차역 5곳(서울역·용산역·영등포역·청량리역·수서역) 및 버스터미널 4곳(서울고속(센트럴시티)·동서울·남부·상봉터미널)을 경유하는 129개 노선이 대상이다. 기차역과 고속·시외버스 터미널 앞 정류소(차고지 방면) 정차시각을 막차 시간 기준으로 삼는다. 역·터미널을 2곳 이상 경유하는 노선은 마지막 정류소 정차시각이 기준이다. 올빼미버스 9개 노선과 심야 전용 택시 3000여대도 연휴기간 내내 정상 운행한다. 시내 5개 터미널을 경유하는 서울 출발 고속‧시외버스도 연휴기간 중 운행대수를 하루 평균 562대씩 늘리기로 했다. 이에 따라 만차 기준으로 하루 수송가능 인원이 평소보다 3만7000여명 늘어난 12만3000명에 이를 예정이다. 아울러 시립묘지 성묘객을 위해 25일, 26일 이틀 간 용미리(774번)·망우리(201, 262, 270번) 시립묘지를 경유하는 시내버스 4개 노선도 평일·토요일 수준으로 운행 횟수를 늘린다. 한편 서울시내 문화시설에서는 각종 설 문화축제.
Kukmin Ilbo (Korea) 01/19/2020 00:11
더불어민주당은 양승태 사법부의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을 알린 이탄희 전 판사를 4·15 총선 인재 10호로 영입했다고 19일 밝혔다. 민주당 인재영입위원회는 이날 국회 의원회견에서 영입 기자회견을 열고 “사법개혁을 책임질 법관 출신 인사로는 첫번째 영입 케이스”라며 이 전 판사 영입을 발표했다. 이 전 판사는 기자회견에서 “지난 1년간 재야에서 사법개혁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했다. 하지만 한계를 느꼈다”며 “지금으로서는 제도권에 다시 참여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 민주당과 함께 현실정치에 참여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나와 내 가족, 우리 이웃 사람들, 이 평범한 우리 대부분을 위한 사법제도를 만들어야 한다”며 “사법 신뢰 회복을 위해서는 비위 법관 탄핵, 개방적 사법개혁기구 설치 등 당장 두 가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전 판사는 민주당 입당 계기에 대해 “‘21대 국회에서 사법개혁을 민주당의 핵심과제로 삼아주시겠느냐’는 제 요청에 흔쾌히 응낙하는 당 지도부의 모습에 마음이 움직였고, 사법농단 1호 재판에서 무죄 판결이 나는 상황을 보고 마음을 굳혔다”고 말했다. 2005년 사법연수원(34기) 수료 후 2008년 판사로 임용된 이 전 판사는 2017년 법원행정처 심의관으로 발령받은 후 '사법부 블랙리스트'와 '국제인권법연구회 와해 계획' 문서 등의 존재를 알고 사직서를 제출했다. 당시 사직서는 반려됐지만, 이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 구속으로 이어지며 사법개혁의 도화선이 됐고 이 전 판사는 법원 내 사.

Automotive Industries

Business Issue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Global Markets

Government Agencies

Information Technologies

Job Titles

Legal and Regulatory

Market Research Topics

Political Entities

Sources

Strategic Scenarios

Tren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