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lie
your market intelligence analyst
Search Results
26,568,484 results
Your search in now limited to previous versions of an article. Return to results list
Excelsior (Mexico) 02/25/2020 01:23
AFP. PEKÍN. Luego del incremento de casos en Italia, Irán y Corea del Sur, la Organización Mundial de la Salud (OMS) llamó al mundo a prepararse para una “eventual pandemia” del coronavirus. Esto, a pesar de que en China, el ritmo de contagios ha disminuido desde la semana pasada. En China la epidemia alcanzó un punto máximo, se estabilizó entre el 23 de enero y el 2 de febrero y ha declinado de manera continua desde entonces”, indicó el jefe de la OMS, Tedros Adhanom Ghebreyesus. Esto debe dar a los países la esperanza de que este virus puede ser contenido”, añadió. En su reporte de ayer, la organización internacional reportó que hay 2,069 casos confirmados fuera de China. Además, 23 personas de otros países han muerto y 29 naciones o terri.
Interfax-Ukraine (Ukraine) 02/25/2020 01:21
В результате осложнения погодных условий (осадки и порывы ветра) состоянием на утро вторника обесточены 504 населенных пункта в 12 областях Украины, сообщает пресс-служба Государственной службы по чрезвычайным ситуациям.
The Conversation 02/25/2020 01:20
Drinking patterns tend to change as we age. The older we get, the . But older adults often perceive that drinking is only a problem if a person appears drunk. Australia’s recommend healthy adults drink no more than ten standard drinks per week and no more than four in a day. This is down from 14 standard drinks per week in the and no more than two standard drinks in any one day. Anything above this is considered risky drinking because it , such as cancer, and injuries. Between 2007 and 2016, there was a in risky drinking among Australians aged 60-69. In 2016, drank at risky levels. Among women, are now more likely to drink at risky levels (13%) than any other age group, including women aged 18 to 24 years (12.8%). Read more:. Older adults ar.
Donga Ilbo 02/25/2020 01:17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사회공헌위원회가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 서울특별시와 함께하는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제4회 플레이더세이프티(Play the Safety) 그림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플레이더세이프티는 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어린이 맞춤 교통안전 캠페인이다.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및 교통안전 교육 필요성을 강조한다. 작년에 이어 서울시와 공동으로 개최하는 이번 공모전 주제는 ‘우리 가족이 평소 잘 지키는 어린이 교통안전’이다. 교통안전 또는 그림 그리기에 관심이 있는 전국 초등학생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전문 심사위원 심사를 거쳐 서울특별시장상(20명)과 벤츠 사회공헌위원회상(20명), 장려상(60명) 등 수상자를 선정한다. 수상작은 오는 4월 24일 발표 예정이다. 수상자들에게는 부상으로 아이패드 미니와 문화상품권 등이 수여된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지난 2017년부터 어린이들이 생각하는 교통안전에 대한 이야기를 그림으로 표현하는 공모.
Property Wire 02/25/2020 01:15
Some Brits don’t have a grasp on how house prices vary across the country, research from online estate agent Housesimple has indicated. One in five Brits (19%) wrongly believe a four-bedroom barn conversion in Blackburn cost more than a two-bedroom penthouse in London – the London home would cost around £2.49m more. People in London […]. .
Kukmin Ilbo (Korea) 02/25/2020 01:15
정부가 일본의 신종 인플루엔자 치료제인 ‘아비간’을 수입하는 특례를 검토 중이다.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은 25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서 “아비간 수입특례를 검토하고 있고 임상위원회와 이를 논의 중”이라며 “우리나라에서도 관련 신약이 개발되고 있지만 현재로선 주로 말라리아 치료제와 에이즈 치료제를 중심으로 치료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비간은 일본 후지필름의 자회사인 후지필름도야마 화학이 개발한 신종 플루 치료제다. 일본 정부는 ‘기존 인플루엔자 치료제가 듣지 않을 경우 사용할 수 있다’는 조건으로 2014년 아비간 사용을 승인했다. 아직 한국에는 허가되지 않았다. 한국의 경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나 백신이 없어 그동안 에이즈 치료제인 ‘칼레트라’를 사용하고 있었다. 일본 매체 ‘요미우리’는 “일본에서 코로나19 환자에게 아비간을 시험 투약한 결과 증상 악화를 막는 데 효과를 보였다”며 “일본 정부는 25일부터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난 아비간을 수일 내 전국에서 투여에 나설 방침”이라고 지난 22일 보도했다. 유승혁 인턴기자.
RosBusiness (Russian) 02/25/2020 01:15
Шесть игроков детской хоккейной команды госпитализированы с признаками кишечной инфекции в больницу Карпинска, сообщила РБК старший помощник прокурора Свердловской области по связям со СМИ Марина ...

Financial Services

Business Issues

Companies - Public

Companies - Venture Funded

Financial Results

Global Markets

Global Risk Factors

Government Agencies

Information Technologies

Job Titles

Legal and Regulatory

Political Entities

Sources

Strategic Scenarios

Trends

Hints:

  • Actions
    • Bookmark and Share: Allows you to Bookmark the page for easy future retrieval and sharing with colleagues
    • Email: Opens a pop-up window where you can write a message to the recipient of the email
    • Copy URL: Copies the URL of the requested document for pasting in an email or other document
    • Previous Versions: Only shown if essentially the same document has been republished
  • Saved Searches and Alerts
    • Save your search for later viewing & updates by clicking the blue "Save" button to the right of the search box. 

Click here for more info on Search Results.